본문 바로가기

신생아17

육아 필수품 - 브라운 체온계 IRT6520 [육아뿐만 아니라 사람사는 집이라면 반드시 있어야 하는 제품] 브라운 Thermoscan 7 접촉식 체온계 IRT6520/6510/6030 제품의 구성품은 위의 사진과 같습니다. 제가 구입한 것은 하드 케이스, 본품과 필터 그리고 상자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본품인 체온계 케이스를 열면 그 아래에 약간의 공간이 있습니다. 필터 상자를 담아두고 필요할 때 마다 필터를 꺼내쓰면 됩니다. 워낙에 유명한 제품이고 하다보니 제 글이 아닌 다른 곳에서도 충분히 보셨으리라 생각됩니다. 체온계를 떼낸 자리 아래에 필터를 보관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쓰라고 일부러 만들어 둔 것 같습니다. 전원버튼을 눌러 켠 후에, 연령을 선택해야 합니다. 가운데 버튼 중 아기 그림이 그려진 버튼을 누를 때마다 개월 수가 바뀝니다.. 2019. 5. 18.
피셔 프라이스, 인펀트 투 토들러 락커 바운서 글을 보시는 모든 분들께, 이 블로그에서 게시되고 있는 모든 육아에 관련한 글들은 한 아이를 키우는 아빠로서 부모로서의 경험과 소회를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나가고 있습니다. 따라서, 여러분들이 필요한 정보가 없을 수도 있는 점을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육아를 통해 경험하는 느끼는 크고 작은 사건들 사이에서 느끼는 감정을 담담하게 써내려 가는 터라 독백체로 풀어 놓고 있습니다. 바라옵건데, 서로 공감하고 위로가 될 수 있는 글과 공간이 되기를 희망합니다. [엄마의 두 손에 자유를 가져다 줄 유아 용품] 피셔 프라이스 (Fisher Price) 인펀트 투 토들러 락커 바운서 (Infant to Toddler Rocker Bouncer) 오늘로써 생후 63일 차. 여전히 아이는 시도 때도 없이 울음.. 2019. 5. 11.
신생아 애착인형, 아기에게도 마음 둘 곳이 필요하다. 글을 보시는 모든 분들께, 이 블로그에서 게시되고 있는 모든 육아에 관련한 글들은 한 아이를 키우는 아빠로서 부모로서의 경험과 소회를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나가고 있습니다. 따라서, 여러분들이 필요한 정보가 없을 수도 있는 점을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육아를 통해 경험하는 느끼는 크고 작은 사건들 사이에서 느끼는 감정을 담담하게 써내려 가는 터라 독백체로 풀어 놓고 있습니다. 바라옵건데, 서로 공감하고 위로가 될 수 있는 글과 공간이 되기를 희망합니다. 간혹 주변에서 어린 아이들의 신세를 한탄하거나 '아이고, 허리야!' 하는 말들을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다. 나이 든 어른들중 몇몇은 그런 말을 내뱉는 아이들에게 핀잔을 주기 일수다. 마치 허리가 아프고 다리가 쑤시는 일은 나이 든 사람들만의 .. 2019. 5. 1.
신생아 사두증, 짱구 머리에 꼭 필요한 니노 필로우 며칠 전, 아이의 머리가 비뚤어져 걱정된다는 글을 쓴 적이 있다. 산부인과에서 출산 선물로 제공한 베개만으로도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며 걱정을 덜어놓으려 했으나, 딸아이라서 그런지 쉽게 떨칠 수 있는 문제가 아니었다. 그래서, 꽤 오랜 시간 아이의 머리 생김새에 관한 글을 찾아보았다. 어떤 형태의 머리가 있는지 그리고 왜 그런 증상이 생기는지 등에 관해 하나도 빠짐없이 살펴보기로 했다. 신생아의 두개골 생김새 중에서 부모들이 가장 신경 쓰여하는 부분이 바로 사두증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사두증이란, 머리의 생김새가 비스듬하게 꺾이는 것을 말한다. 뒤통수의 생김새가 좌우측이 비스듬하기만 하면 그것만으로도 괜찮을지 모르나, 이 사두증이라는 것이 아이의 얼굴 앞면 형태마저도 기형적으로 만들 수 있다는 .. 2019. 4. 27.
태열로 인한 신생아의 피부 트러블 요 며칠 전부터 아이의 얼굴에서 여드름 같은 것들이 하나둘씩 눈에 띄기 시작했다. 아이의 접종을 위해서 찾아갔을 때, 의사는 간단하게 몇 마디만 건네더니 더 이상의 추가적인 설명을 하지 않았다. 며칠 지나지 않아서 사라질 것이라서 그랬는지, 아니면 그것만으로는 아이에게 큰 영향을 미칠 만큼의 문제가 되지 않기 때문인지는 모르겠다. 그러고 난 뒤, 며칠이 지난 어제부터인가, 아이의 얼굴은 처음보다 훨씬 더 심각할 정도로 울그락 불그락 거리고 있었다. 얼굴 앞면만 그런 것이 아니라, 뒤통수까지 그런 것을 보고서 어쩌면 심각할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다. 마음이 놓이지 않던 아내는 산후조리원 신생아실에 전화를 걸었다. 아이가 엄마의 뱃속에서 있는 동안 몸에 축적된 열기가 밖으로 나오면서 생기는 현상이라고 했다.. 2019. 4. 20.
세상의 모든 아빠는 슈퍼맨 내 나이 마흔 하나. 비쩍 마른 몸에 또래의 평균을 웃도는 신장. 제법 걸었다 싶으면 급격히 떨어지는 체력 고갈 때문에 아이를 가지기 전 아내는 나를 두고 몹시 걱정스러워했다. 아이가 태어나면 밤잠을 설치게 될 것이고, 업고 안고 다녀야 하기 때문에 미리 체력 안배를 해두어야 한다고 종종 말해왔다. 그때마다 헬스장을 등록하고 운동을 했지만, 예상치 못한 일들이 끊임없이 발생하면서 흐름이 끊어지기를 반복했다. 그러다 보니 원체 운동 자체를 좋아하는 사람이 아닌 나로서는 금방 흥미와 동기를 잃어버리기 일쑤였다. 사실, 나도 그런 내가 걱정이었다. 물론, 지금도 걱정은 한다. 아이가 신생아일때는 잠도 제대로 자지 못한다는 말은 수도 없이 들었다. 잠을 자지 않고 울면서 보채는 아이를 끌어안은 채 우유를 먹이고.. 2019. 4. 15.